비상행정사사무소

중요한 순간, 현명한 선택!
비상행정사사무소가 당신의 날개가 되어드리겠습니다.
공지·뉴스
행정사
조회 수 19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가운데, 경찰은 수험생들이 탈선하지 않도록 예방 활동에 만전을 가할 방침이다.

하지만 서울 홍대 및 강남 등 번화가에서 주점을 운영하는 업주들은 탈선한 수험생들로 인해 영업에 지장을 받을까 노심초사하고 있다.

 

최근 경찰 관계자는 수능 시험이 끝나고 해방감에 들뜬 수험생들이 탈선하지 않도록 서울 강남역과 홍대입구역 등 번화가를 집중적으로 순찰하겠다고 밝혔다.

 

서초경찰서와 강남경찰서, 수서경찰서가 나눠 관할하는 강남역 번화가에는 경찰이 순찰차와 순찰 인력을 다량 배치해 수험생들의 탈선을 막을 계획이다.

 

또한 홍대입구역 인근 유흥가를 담당하는 마포경찰서는 학교전담경찰관을 배치해 청소년을 계도하고, 사건·사고가 발생하면 모든 조직이 총출동하도록 했다.

 

그러나 번화가 인근에서 주점을 운영하는 업주들의 불안감은 사그라지지 않고 있다.

 

시험을 마친 미성년자 수험생들이 성인을 가장해 주점을 출입하면 그 피해를 업주들이 고스란히 입기 때문이다.

 

청소년 보호법에 따르면 청소년에게 술과 담배를 판매하는 등으로 적발된 영업장은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과 함께 2년 이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이 때문에 업주들은 고객들의 주민등록증을 일일이 확인하며 미성년자와 성인을 가려내지만, 미성년자가 타인의 주민등록증을 도용할 경우 사실상 막을 방법이 없다.

 

실제로 더불어민주당 서영교 의원에 따르면 2010년부터 2012년까지 미성년자에게 주류 및 담배 등을 팔다가 적발된 3,339개 업소 중 2,916개 업소는 미성년자가 신분증을 위조해 업주를 속인 사례였다.

 

주점을 운영하는 업주들은 "신분을 속인 미성년자들로 인해 자영업자들이 영업정지를 당하거나 과징금을 물게되는 등 금전적 피해가 이만저만이 아니다"라고 호소했다.

 

이같은 불안은 미성년자들이 다른 사람의 주민등록증 등으로 담배와 술 등을 구매하는 편의점도 마찬가지다.

 

 

편의점을 운영하는 A씨는 "미성년자에게 담배를 팔았다가 영업정지와 벌금을 낸 적 있다"며 "수능이 끝나고 술과 담배를 사러 오는 미성년자가 늘지 않을까 걱정이다"라고 말했다.

 

경찰 측은 이 같은 피해를 막기 위해 수능 직후부터 이번 주 내내 '탈선 예방 체제'를 이어갈 계획이다.

 

홍대입구역 근처를 담당하는 경찰 관계자는 "경험상 수능 당일보다는 수능 직후 다가오는 주말에 방황하는 고3 청소년이 많다"며 "내일 홍대 등지에서 청소년들이 탈선하는 일이 없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 행정사 소개 ★ file 행정사 2019.05.30 602
공지 ★ 블로그에도 많은 정보가 있습니다 ★ 행정사 2015.10.05 589
414 수능날 흥청망청 유흥가는 옛말 행정사 2017.11.24 44
» 수능 끝나자 술집 사장님들이 벌벌 떨고 있다 행정사 2017.11.24 19
412 성범죄 음주운전 추가한 7대 인사원칙 제시 행정사 2017.11.23 16
411 음주운전 사망 가해자, 기존 징역1년에서 '5년이상으로' 법 발의 행정사 2017.11.23 35
410 음주운전 성범죄자, 고위공직자 임용 제외 행정사 2017.11.23 33
409 경남도 학교주변 안전점검, 청소년 주류판매 등 단속 행정사 2017.11.23 18
408 춘천시의원 음주운전에 시민 폭행 행정사 2017.11.23 26
407 음주운전 차량, 수능 응원 마친 고교생탄 차량과 추돌 행정사 2017.11.23 14
406 음주단속 걸리자 경찰에 친동생 이름 불러줘 행정사 2017.11.20 22
405 이창명 무죄 받았지만 싸늘한 여론 행정사 2017.11.20 22
404 밀양시, 청소년유해환경 개선 민관 합동 단속 행정사 2017.11.20 19
403 인천 청소년 일탈 예방 활동 실시 행정사 2017.11.20 15
402 부안경찰서, 청소년유해업소 점검 행정사 2017.11.20 18
401 오키나와, 음주운전 미군 트럭과 충돌해 60대 남성 사망 행정사 2017.11.20 41
400 음주운전, 뱅소니 사고 가해자 위자료 늘렸지만 보험사가 대납 행정사 2017.11.20 7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